후드둑 떨어지는 머리털.. 탈모 막는 두피 관리법은.jpg

 

겨울철에는 피부가 쉽게 건조해진다. 밖에서는 찬 바람이 불고, 안에서는 히터와 같은 난방기구로 인한 메마른 바람에 노출되기 때문이다. 두피도 마찬가지다. 또한 추운 날씨에 면역력이 저하되면서 모발과 모근에도 영양공급이 부족해진다. 비듬이 떨어지거나 머릿속에 각질이 생기면 두피가 건조해졌다는 신호다. 각질이 심해질 경우, 가려움증이 동반되면서 두피에 진물이 나고, 통증이 발생할 수 있다. 두피 각질은 탈모를 유발할 수 있어 반드시 관리가 필요하다.

◇두피 관리 방법

두피를 제대로 관리하려면 자신의 두피가 어떤 성질인지 파악해야 한다. 기름진 '지성 두피'의 경우에는 지성 전용 샴푸를, 건조한 '건성 두피'의 경우에는 건성 전용 샴푸를 사용해야 한다. 두피는 지성이지만 모발이 건성일 경우, 지성 전용 샴푸로 머리를 감고, 모발 끝부분에 트리트먼트와 에센스를 해주면 도움이 된다. 머리는 되도록 밤에 감는다. 하루 동안 바람과 미세먼지로 인해 쌓인 먼지, 노폐물 등을 깨끗이 씻어낼 수 있기 때문이다. 머리를 말릴 때는 강한 열로 드라이하는 것을 피하고, 수건으로 가볍게 눌러 두피의 물기를 충분히 제거한 후 약한 열로 말린다. 드라이기, 고데기와 같은 열기구 사용은 두피를 더 건조하게 만들 뿐만 아니라 모발까지 손상시키므로 되도록 피한다.

◇두피에 좋은 음식

두피에 좋은 음식을 즐겨 먹는 것도 도움이 된다.

▲건포도

건포도는 헤모글로빈 수치를 정상으로 만들어주는 효능이 뛰어나고, 혈액순환을 촉진시킨다. 두피의 혈액순환을 원활하게 해 경직된 두피를 풀어준다.

▲블랙푸드

검은콩에는 두피 건강에 도움이 되는 불포화 지방산 및 비타민E뿐만 아니라 모발 성장에 필수적인 폴리페놀 등이 풍부하다. 검은깨에는 자극된 두피 완화에 효과적인 레시틴 성분이 일반 깨보다 훨씬 많이 함유됐다.

▲당근

당근에는 카로틴이라는 성분이 풍부하다. 카로틴은 체내에 흡수된 후에 비타민A로 전환되는데, 비타민A는 수분 공급에 도움을 줘 두피가 건조해지는 것을 방지한다.(조선일보, 2019년 1월 6일)

profile