인구보건복지협회·유엔인구기금, 2020 세계인구 현황보고서 한국어판 발간


유엔인구기금 한국 출산율, 세계 198개국 중 꼴찌.png
우리나라 2020 합계출산율은 1.1명으로 198위 세계 최저 순위를 차지했다.



유엔인구기금(UNFPA)의 조사 결과, 한국의 합계출산율이 세계 198개국 가운데 가장 낮았다. 유엔인구기금이 조사한 한국의 2020년 합계출산율은 1.1명. 세계 평균은 2.4명이었다.

인구보건복지협회(회장 김창순)는 유엔인구기금(UNFPA)과 함께 ‘2020 세계인구 현황보고서’ 한국어판을 발간한다고 30일 밝혔다. 협회는 매년 세계 인구 동향 정보를 제공하고 인구문제에 대한 국민들의 관심을 높이고 위해 이 보고서를 발간하고 있다.

통계청이 조사한 2019년 합계출산율은 0.92명. 2020년 1분기 합계출산율 0.90명으로 유엔인구기금의 조사 결과와 차이가 있다. 여러 국가가 서로 다른 방식으로 만들어낸 자료를 다시 분석해 보고서를 작성하기 때문에 국내 통계와는 수치상 차이가 있지만, 국제 비교를 통해 출산율의 세계적 추세를 확인한다는 점에서 의미가 있다.

2020년 세계인구 현황보고서에 따르면, 올해 세계 총 인구 수는 77억 9500만 명으로 지난해보다 8000만 명 증가했다. 총 인구 수는 중국(14억 3930만 명), 인도(13억 8000만 명), 미국(3억 3100만 명) 순으로 많았으며, 우리나라는 5130만 명으로 작년과 동일하게 세계 28위를 차지했다.

2015~2020년 세계 인구성장률은 1.1%이며, 우리나라 인구성장률은 0.2%로 2010~2019년 대비 0.2% 하락했다.

우리나라는 저출생·고령화 현상이 지속되는 가운데 0~14세 인구구성 비율이 12.5%로 세계 평균인 25.4%의 절반 수준에 불과했다. 우리나라보다 0~14세 인구구성 비율이 낮은 국가는 일본(12.4%)과 싱가포르(12.3%)뿐이다.

반면 우리나라 65세 이상 인구 비율은 15.8%로 세계 평균인 9.3%보다 높았다. 출생 시 평균 기대수명은 83세로 세계 9위. 세계 평균인 73세보다 10년 길다.

우리나라 합계출산율은 1.1명으로 세계 최저 순위인 198위를 기록했다. 우리나라보다 출산율이 낮은 국가는 없는 것으로 나타났다.

한편, 북한의 인구성장률은 0.5%이며, 0~14세 인구 구성 비율은 19.8%이다. 65세 이상 인구비율은 9.3%, 출생 시 평균 기대수명은 72세. 또한 합계출산율은 1.9명으로 세계 122위이다.(베이비뉴스, 2020년 7월 1일)

profile