조회 수 8306 추천 수 0 댓글 0
?

단축키

Prev이전 문서

Next다음 문서

크게 작게 위로 아래로 댓글로 가기 인쇄
?

단축키

Prev이전 문서

Next다음 문서

크게 작게 위로 아래로 댓글로 가기 인쇄

아랫배 힘주고 복식호흡… 허리 곧게 유지해야

직장생활 5년째인 회사원 김모(29)씨는 지 난해말부터 심한 요통에 시달렸다. 의자에 앉아 업무를 많이 보 는 김씨는 척추디스크를 의심하고 병원을 찾았다. 그런데 엑스레이(X-ray) 촬영결과 양쪽 골반의 높이가 달라져 있을 정도로 골 반이 변형됐음을 발견하고 놀랐다. 김씨는 평소 의자에 앉으면 습관적으로 다리를 꼬고 앉았고, 한쪽 다리를 의자 위에 올려서 앉 는 자세로 근무를 오래 했다. 좋지 않은 자세가 골반 변위는 물 론 허리까지 휘어지게 해서 요통이 왔던 것이다.
이처럼 골반이 심하게 변위되면 요통이 나타날 수 있다. 때문에 알 수 없는 요통이 계속 될 때는 병원을 찾아 전문적인 진단을 받아야 한다. 골반이 변형되면서 허리가 휘거나 허리와 골반부위에 무리가 가해져 통증이 올 수 있기 때문이다. 골반 변위로 인 해 통증이 오면 일단 안정을 취하고 물리치료나 운동 치료를 병 행해 주어야 한다. 또 변위가 심할 경우에는 수술이 필요하기도 하다.
*요통지속땐 검진을 = 잘못된 자세로 장시간 앉거나 서있거나 누워있으면 골반이 비틀릴 수 있다. 대부분의 사람들은 어느정도 골반이 틀어져 있다. 약간의 골반 변위는 크게 걱정할 필요는 없다. 그러나 비틀린 모습이 관찰되고 요통 증상이 동반된다면 일 단 전문의를 찾아 정확한 진단을 받아보는 것이 바람직하다. 병 원을 찾으면 엑스레이를 통해 골반 변형을 확인하고, 심할 경우에 는 자기공명영상장치(MRI)로 골반과 허리 연결부위의 염증이나 허리 디스크 여부를 확인하게 된다.
골반이 틀어진 경우 전체적인 몸매가 변형될 수 있다. 세란병원 정형외과 송기홍 과장은 “골반 변위가 오면서 등뼈까지 비틀어 지면 중추신경이 압박되어 근육과 관절, 장기에 이상이 오고, 요통이나 어깨 결림이 심하면 팔·다리·가슴·어깨까지 비뚤어질 수 있다”고 말했다. 골반이 휘면 하체비만은 물론 여성의 경우
자궁과 난소에 압박을 줘 생리통과 요통이 심해진다. 혈액 순환 장애·신경 전달 체계 이상·호르몬 생산과 전달 이상 등을 불러올 수도 있다.
*다리 꼬기 삐딱하게 서기 금물 = 습관적으로 다리를 꼬는 자세 는 골반을 틀어지게 한다. 오른쪽 다리를 왼다리 위로 포개어 앉는 습관이 있다면 왼쪽 골반에 체중이 과하게 실리게 되고 오른 쪽 골반 근육들은 과다하게 당겨지게 된다. 세란병원 신경외과 박진수 과장은 “다리를 꼬면 하중이 허리 한쪽으로만 쏠리므로 몸의 균형을 잡기 위해 척추도 함께 휘게 돼 요통이 유발된다”고 말했다. 즉 다리를 꼬면 상반신의 하중이 한 쪽으로만 쏠리게 돼 척추디스크가 될 수 있고 퇴행성 척추질환 및 척추 협착증 등의 질환의 위험이 높아진다.
서 있을 때 허리를 바로 세우지 않으면 상체가 앞으로 구부정하 게 숙여져 척추와 골반에 무리를 주게 된다. 또한 한쪽 다리에 힘을 주고 비스듬히 서 있는 것은 골반을 비뚤어지게 만드는 자 세다. 서 있을 때는 턱은 당기고 가슴을 내밀며, 배는 집어넣고 허리를 세워야 한다.
바지 뒷주머니에 휴대전화나 두툼한 지갑을 넣고 다니면 한쪽 골반이 뒤쪽으로 밀려 골반이 비뚤어질 위험이 크다. 두툼한 지갑 을 뒷주머니에 넣고 의자에 앉으면 지갑이 있는 쪽 골반이 지갑 의 두께만큼 앞으로 밀리게 되고 지갑이 엉덩이 아래쪽으로 몰리면서 위쪽 골반이 뒤로 벌어지게 된다. 이런 상태가 지속되면 골반은 물론 앉는 자세가 함께 삐뚤어지면서 척추 역시 변형된다.
*자가진단으로 확인 가능 = 골반 변위 여부는 자가진단을 통해서도 알 수 있다. 편안히 누운 상태에서 왼쪽 다리를 구부려 오른 쪽 허벅지 위에 올려놓고 이 상태에서 왼쪽 무릎을 바닥에 대본 다. 다리를 바꿔서 반대쪽도 해본다. 무릎이 땅에 잘 닫지 않는 쪽 골반이 어긋난 것이다. 또 가방을 어느 한쪽으로 매야만 편하거나 삐딱하게 앉아야 편한 경우, 구두 뒷굽 닳는 모양이 좌우가 심하게 차이 나는 것 등도 골반이 틀어졌기 때문인 경우가 많다.
골반 변위로 요통이나 체형변화가 일어난 경우라면 병원을 찾아 정확한 상태와 원인을 확인해야 한다. 일반적으로 골반 변위는 약물이나 수술보다 자세교정과 생활요법 등을 통해 고치는 것이 우선이다. 따라서 다리를 꼬고 앉거나 한쪽에만 힘을 주고 서있 는 자세 등 습관화된 잘못된 자세부터 교정해 주는 것이 중요하다.
의자에 앉아서 일할 때, 걸을 때, 집안일을 할 때 아랫배에 힘을 주고 복식호흡을 하면 허리를 곧게 유지하는데 도움이 된다. 직장인들은 의자에 앉아 일하는 중에 아랫배에 힘을 주고 자세를 곧게 한 다음 다리를 수평으로 들어 올려 10초정도 유지해 주는 운동을 수시로 해주는 것도 좋다. 걸을 때도 아랫배에 힘을 주고 다리를 곧게 뻗어 뒤꿈치가 땅에 먼저 닿도록 하는 것이 바람직하다.

● 골반을 변형시키는 자세

-다리를 꼬고 앉는다.

-엎드려 잔다.

-쇼파 위에서 책상 다리를 하고 앉는다.

-다리를 모으고 앉은 후 옆으로 비스듬히 한다.

-무릎을 세우고 등을 구부리고 앉는다.

-모델처럼 골반을 한쪽으로 빼고 선다.

-몸의 중심을 한쪽 다리에 걸치고 선다.

-발끝을 안쪽으로 모으고 서거나 바깥쪽으로 벌리고 선다.

-웅크리고 자거나 비스듬히 기댄 상태로 잔다.

(문화일보, 3월 6일)

Who's 임종옥

profile

임종옥 (Jongox Lim)


- 동국대학교 사범대학 사회교육학과 학사. [지리교육학전공]

- 부산대학교 교육대학원 사회교육학과 석사. [지리교육학전공]

- 부산대학교 대학원 사회교육학과 교육학박사. [지리교육학전공]